엑소(EXO)팬들에게 무시당한 지방 문화공연.

Posted by 나르는쏭군 나르는쏭군

* 본 글은 해당 공연 관계자와 무관합니다.


포스터 - 무대공감 홈페이지



필자가 기획 즐겨보던 공연이 있다.

바로 '재즈, 와인에 빠지다' 라는 공연이다.


수도권에 비해 문화적 기반이 열악한 부산에서, 힘들지만 매달 공연을 이어오며

어느덧 66회나된, 그리고 이젠 부산의 대표 재즈공연으로 자리잡은 기획 공연이다.


2008년부터니.. 필자의 20대 시절 일부가 이 공연과 함께 했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




바로 어제 22일.

이 공연을 기획하는 대표의 페이스북에 좌석 매진을 예고하는 듯한 글이 올라왔다.

지난 시간 이 공연을 여러 지인들에게 소개하고 함께 보러도 갔던 필자도 괜시리 뿌듯해졌다.


그러나...



바로 조금전..


YES24 에서 예매된 티켓 대부분이 취소되었다는 글이 올라왔다.

EXO팬들이 테스트로 예매를 했었다는 내용.


알아보니 이전에 다른 아이돌 가수들의 콘서트가 있을때도 이런 사례가 있어왔다고 한다.

아니 아주 빈번하게 발생하여 심한경우 몇 천에서 몇 만장 단위까지 취소 사례가 있었다고 한다.



이번 취소 사례도 굳이 지방공연에 일부러 한것은 아니겠지만 (테스트랍시고 일부러 한건 맞지만)

공연을 기획하고 준비하는 사람들 입장에서 얼마나 허탈할지 생각해보면 참 안타깝기 그지없다.


게다가 괜히 엑소에 관심없던 사람들 마저 엑소가 싫어질 수도 있을 것이다.



더 큰 문제는 예매 업체나 팬들이 이런걸 시정하려는 노력을 하고 있느냐는 것이다.


아직 우리나라의 팬문화, 공연문화 수준이 이 정도... 라는 것만 재 확인한 셈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블로그 이미지

나르는쏭군

아리파파 / 부산공감 / 스마트컨설턴트 / 폰마트 점장 / Ride B / Creative director / 카페 안빵(Ahn-bbang 2010~2013)/ FREE HUGS-캠페이너/고양이집사/축제/카페/맛집/음악/공연/롱보드/카버보드/ 상식이 통하는 사람 사는 세상을 꿈꿉니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20)
● 쏭패밀리 ● (2)
● 공감 톡톡 ● (207)
● 먹고, 보고, 듣고 ● (154)
●Ahn bbang● (55)
● 모바일샷 ● (0)
● 스크랩북 ●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