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먹고, 보고, 듣고 ●/┗ 먹을거리

[부산 수영] 주와리 소바 - 100% 메밀로 만든 메밀국수가 부산에도 있다. 지인의 소개로 알게된 '주와리소바'100% 메밀국수라고 해서 "에이~ 그거 일반적인 가게에선 절대 못해~ 그냥 함량이 높아서 그렇게 홍보하는거 아닌가??" 라고 하자, 격한 부정을 하며 가보면 안다며 안내해줬다.입구에서 100% 순수메밀이라고 강하게 어필하고 있다.들어와보니 소개해준 지인에게 내가 강변했던 그 내용이 딱.글루텐이 없는 메밀을 일반적인 식당에서 메뉴로 선보이기 위해 보통 밀가루를 혼합한다. ..
[부산 영도] 골목분식 - 라면에 세월을 더하다. 맛집 탐방객들 사이에서도 유명한 라면 맛집으로 알려진 골목분식의 비빔라면입니다.영도지리를 잘 모르시는 분이라면 사전에 길 찾기 미션부터 잘 수행하셔야 합니다. 부산체고 정문 앞 삼거리입니다.문화문방구와 참참참 분식집이 먼저 눈에 들어옵니다.그 맞은편에 와글와글 식당이 있습니다. 바로 이 식당 골목.이 골목으로 들어가다 사진상으로 우측에 보이는 담벼락이 낮아지는 끝.그곳에 골목 분식이 숨어 있습니다.골목으로 들어서서 골목분식 앞에 섯..
[영도 태종대] 명불허전, 태종대 자갈마당 조개구이 '올레집' 해운대 청사포와 함께 부산의 대표적인 조개구이 명소 영도 태종대 감지해변 자갈마당하지만 영도에 거주하면서도 자갈마당에서 조개구이를 먹어본게 언제였던지 기억이 나질 않았다.매스컴에 자주 소개되었고, 성수기때면 많은 관광객이 몰리는지라 가격과 양, 서비스 모든 부분이 '예전만 못하다' 라는 인식이 강하게 자리 잡은지 오래라 그런듯 한다.최근에 다녀온 지인중엔 역시 '창렬했다' 라고 하기도 하고, 그래도 자갈마당표 조개..
[부산 영도] 토토로와 가오나시가 반겨주는 '하바네로 즉석떡볶이' 작년에 생긴 하마네로 즉석떡볶이집처음에 차를 타고 찾다가 실패.. 결국 인근에 주차를 한뒤 천천히 찾아보고 정확한 위치를 알아냈다.자세한 위치는 제일 아래 지도에서 설명하겠슴.계단을 오르면 좌측에 노란색으로 건물이 보인다.먼저 토토로 피아노가 반겨준다.피아노는 의자이다. 자리가 없으면 여기 앉아서 대기하는..흔들렸는데 다시찍기 귀찮았나보다. (아 어지러)위에서 내려오면 가오나시가 반겨주고..나중에 사진을 다시보니 실사에 가오나시를 그려넣은듯..
[부산 남포동] 요상한 일본 카레집 '오겡끼 카레' 신창동 먹자골목과 구제골목 사이에 있는 요상한 카레집일본식 카레집인건 알겠고...기타가방에도 프린트물이 덕지덕지..'오겡끼 2충 입니다.' ㅎㅎ계단을 올라 내려다보니...음 이건... 너무 너저분 하잖아!!!!!!그래도 문을 열고 들어와보니 뭔가 좀 정돈된 느낌.이건 계단에서 받은 인상때문에 이게 나아보이는 걸지도...이곳에서 공연도 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곳곳에 일본 원어 책과 소품들이 가득보드는 내꺼.넥타이는 뭐지?이건 중국꺼 ㅎㅎㅎ맥..
[부산 영도] 착한가격으로 돼지한마리를 맛볼 수 있는 남항동 '완도대성 돼지국밥' 영도에는 국밥집이 참 많습니다.대표적으론 봉래시장 국밥골목과 남항시장 국밥골목이 있습니다.그중 남항시장의 제주할매국밥 이나 재기돼지국밥은 영도구민이 아니라도 국밥 매니아들에겐 잘 알려진 국밥집들입니다.허나... 필자는 무려 15년이나 저 두군데의 국밥집이 아닌 다른곳을 찾고 있습니다.완도대성 돼지국밥집얼핏 그냥 포장마차 갔은 모습을 풍기고 있습니다.메뉴는 여느 국밥집과 다를바 없지만 가격이 저렴하다는건 바로 알 수 있습니다..
[부산 남포동] 뜬금없이 낙지볶음이 땡길때... 신창동 개미집 본점. 신창동 개미집 본점이다.이제 40살쯤 되었을까? 아무튼 필자보다 어르신인 개미집.프렌차이즈화 되면서부턴 자주 찾진 않지만 가끔씩 땡기는 묘한 매력이 있다.그럴때마다 되도록이면 신창동 본점을 찾는다.쓸데없는 고집이지만 본점만의 느낌.. 아니까~ ^^가격이 제법 올랐다.그래도 공기밥, 사리, 소주 가격은 그대로.매운맛, 순한맛 컨택을 안하면 매운맛으로 나온다.기본찬들과 밥이 담긴 비빔그릇김, 사라다(샐러드지만 왠지 사라다가 어울린다), 부추, 잔멸치볶음..
한정판이라는 롯데리아 라면버거 먹어봤습니다. 꼬불꼬불 맛좋은 라면빵대신도 괜찮을까요?제가 한번 먹어 보겠습니다.뭐 일단 포장지는 마치 큰 주먹밥 느낌.열어보니 라면, 양상추, 치킨패티, 소스, 다시 라면.후기를 보니 쉽게 바스라져서 들고 먹을 수 없는 음식이다. 라는걸 봤는데..두번 베어 물었는데 살짝 불안해 집니다.조금씩 흘러내리는 양이 증가했습니다.한두번 더 베어무니 강건마 108콤보 맞고 뼈와 살이 분리되듯 후드드드득.이쯤되어 포기했습니다. 입에 묻던 말건 그냥 개걸스럽게 먹는 수밖에....
[부산 남포동] 골목 한켠에 있는 정겨운 '돌솥밥집' 매번 가본다 가본다 하다 못가고 막상 갔을땐 너무 늦게 가서 못먹었던 그 돌솥밥집 풍기는 포스부터 맛있는 집이요~ 하고 있는거 같습니다.식당앞 쇼파는 기다리는 사람들을 위한 것 같습니다.메뉴판에서도 역사가 느껴지죠.최신식 메뉴판도 있습니다.메뉴는 딱 2가지식당내부는 이래요.역시 시간의 흐름이 느껴지는 의자와 테이블.다른곳의 돌솥비빔밥은 뜨거운 돌솥에 바로 비벼 먹을 수 있게 나오지만 이곳에선 따로 나옵니다.순두부찌게된장찌게..
부평깡통시장에서 즐기는 먹거리 (야시장) 전국 대표 야시장으로 등극한 부산 부평동 깡통시장입니다.초기에 1회성 이벤트로 기획되었던 야시장이 시민들의 좋은 호응을 얻으면서 상설 야시장으로 조성되었습니다.사실 이날은 만두 먹으러 갔습니다.갑자기 만두백반이 먹고 싶었던...내부는 대충 이렇습니다.하필 밥이 똑 떨어졌다고 합니다 ㅜ_ㅜ어쩔 수 없이 만두 1인분만.만두국을 못먹어서 아쉬웠지만 소가 꽉찬 만두 먹고 기분 풀림.밥을 못먹었으니 야시장 한바퀴 돌기로 합니다.우측통행으로 쭈~욱 올라갔다 다..

티스토리 툴바